정부, "올해 모태펀드 1조3천억 출자···2조5천억 규모 벤처펀드 조성한다'
정부, "올해 모태펀드 1조3천억 출자···2조5천억 규모 벤처펀드 조성한다'
  • 이가영 기자
  • 승인 2020.02.07 16:1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2020년 한국벤처투자 업무보고[사진=중소벤처기업부]
2020년 한국벤처투자 업무보고[사진=중소벤처기업부]

정부가 벤처기업 육성을 위해 올 한해 모태펀드 1조3천억원을 출자해 약 2조5천억원 규모의 벤처펀드를 조성한다.

중소벤처기업부는 한국벤처투자가 서울 서초구 본사에서 이러한 내용을 골자로 하는 작년 실적 및 올해 업무계획을 박영선 중기부 장관에게 보고했다고 7일 밝혔다.

한국벤처투자는 벤처투자 성장 동력을 유지하기 위해 올해 정부 예산(1조1천억원)을 포함해 1조3천억원을 투자시장에 공급해 벤처펀드 총 2조5천억원을 조성한다.

세부적으로 올해는 창업 단계와 후속 도약단계로 나눠 조성한다는 계획이다.

우선 창업 초기, 청년 창업 등 스타트업 펀드에 출자 재원의 절반이 넘는 5천200억원을 공급해 9천200억 규모의 펀드를 조성한다.

창업기업의 스케일업을 지원하는 점프업 펀드에도 3천800억원을 투입, 약 1조원을 조성해 유니콘으로 성장하는 밑거름이 되도록 할 계획이다.

이 밖에도 문화·콘텐츠·특허 등 분야별 정책 펀드도 3천975억원을 출자해 6천억원을 조성한다.

민간자금을 벤처투자 시장에 유치하기 위한 노력도 강화한다.

연기금·공제회, 주요 대기업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기관투자자와의 협업과 소통을 확대한다.

한국벤처투자는 올해 순수 민간펀드 등을 포함해 총 4조원 후반대의 벤처펀드가 벤처투자 시장에 공급되도록 하겠다는 목표를 밝혔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